For Immediate Release
Contact mktgcomm@toshiba-medical.co.kr

홍익병원, 국내 최초 도시바 320채널 CT 도입

홍익병원(이사장 라석찬)은 지난 1월 국내 최초로 TOSHIBA의 첨단 MDCT인 320채널 CT 'Aquilion ONE'을 도입해 본격적인 진료에 들어갔으며, 이를 기념하기 위해 4일 병원 8층 강당에서 기념식을 열었다

 

 

 

 

이날 기념식에는 라석찬 홍익병원 이사장, 허감 한국방사선의학재단 이사장, TOSHIBA 본사의 테루히코 코가네 해외사업본부장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라석찬 이사장은 기념사에서 "최근 들어 심장질환 및 뇌질환 환자의 사망률이 급격히 증가함에 따라 CT 기술에 대한 중요성이 크게 대두되고 있다"며 "이러한 변화의 시점에 TOSHIBA의 'Aquilion ONE'을 도입한 것은 적절한 선택이었다"고 말했다.또 "선진 기술과 최신장비를 빠르게 도입함으로써 환자들이 더 좋은 의료환경에서 다른 병원과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홍익병원이 도입한 'Aquilion ONE'은 한 번의 튜브회전으로 160mm의 넓은 범위를 0.35초만에 촬영할 수 있다는 큰 장점을 가지고 있어 보다 신속하고 정확한 진단 및 치료가 가능하며, 환자에게 안전함과 편안함을 제공할 수 있다.또 세계에서 가장 얇은 0.5mm의 우수한 화질의 영상획득이 가능해 미세한 병변을 조기에 찾아낼 수 있으며, 우수한 3차원 영상 제공으로 기존 CT에 비해 더 많은 정보를 얻을 수 있다.

이밖에 기존의 CT촬영이 전혀 불가능했던 부정맥환자의 경우도 심장 촬영이 가능하고, 응급상황 때 환자의 협심증·심근경색·대동맥 박리·폐색전증·뇌졸중 등을 한 번의 촬영으로 신속하게 진단할 수 있다.